검색 입력폼

고준호 경기도의원, 파주시 광탄면 버스 증차 및 노선통합 이끌어내

고준호 경기도의원, 파주시 광탄면 버스 증차 및 노선통합 이끌어내
  • 입력 : 2023. 01.14(토) 00:42
  • 서호수
[HKS행정방송 - 서호수 ]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소속 고준호(국민의힘·파주1) 의원이 파주시 광탄면과 고양시를 잇는 버스 노선 증차 및 노선 통합을 이끌어냈다고 13일 밝혔다.

고 의원에 따르면 파주시 신일여객 313번 노선(광탄면~고양동시장), 313-1번 노선(광탄면~원흥역)의 통합과 운행 버스 증차가 최근 확정됐다. 이번 노선 통합 및 버스 증차는 고 의원의 역할이 결정적이었다.

앞서 이들 노선의 통합 및 삼송역으로의 종점 연장 등은 서울·고양시로의 이동권 강화를 원하는 파주시 광탄면 주민들의 숙원이었으나, 고양시 관내 버스업체의 반발과 삼송역 일대 교통혼잡을 이유로 고양시 측은 부정적 태도를 보여 난관에 부딪혀왔다.

이에 고 의원은 지난해 8월부터 문제 해결을 위해 경기도와 협의를 진행했고, 협의 과정에서 이들 2개 노선의 통합과 종점 연장은 운행 거리 증가에 따른 운행 횟수 감축, 배차간격 증가 등의 부작용이 발생할 여지가 크다는 점을 확인한 후 경기도와 논의 끝에 2개 노선은 통합하되 종점은 원흥역까지만 연장하고, 운행 버스는 기존 2대에서 3대로 1대를 증차하는 방안을 마련했다.

경기도는 이러한 의견을 파주시와 고양시에 제안했고, 이를 두 지자체가 수용하면서 최종 협의가 완료됨에 따라 파주시는 이르면 내달 중 노선을 통합한 뒤 올 하반기께 증차 운행에 나서기로 했다.

노선 통합 및 증차가 실시되면 1일 2대, 12회 운영되던 버스가 1일 3대, 15회로 증회 운영되고, 배차간격도 단축되면서 오랜 기간 교통 불편을 감내해온 파주시 광탄면 주민들의 대중교통 이용이 한층 수월해질 전망이다.

고준호 의원은 “그동안 광탄면 주민들은 버스 증차나 종점역 노선 변경에 대한 민원을 꾸준히 제기해왔으나 파주시는 이용객이 적어 어렵다는 입장만을 고수해왔다”며, “경기도 교통국과 함께 313번, 313-1번 노선 통합 및 종점 연장을 추진했고, 최근 확정됐다. 임기 동안 광탄면 주민들이 원하시는 삼송역으로의 종점 변경 또한 이뤄내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호수 hkbs@hkbs.kr